맛집정보 이용 시 맛집 평가라는 것이 저의 주관이 많이 반영될 수 있으니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Dian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23)
맛집기행 (191)
산행기 (35)
일상다반사 (240)
국내외여행 (125)
Diane (122)
Family (10)
Total1,123,077
Today354
Yesterday462

점심식사를 마치고 두번째 답사장소인 국립부여박물관을 찾았습니다. 사전 조사에 의하면 박물관 전시내용이 괜찮다는 정보였는데 예상 외로..... 금동대향로는 정말 대단하다. 볼가치가 충분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 시대에 이런 작품을 만든 솜씨에 다시 한번 놀랐습니다. 금동대향로 하나로 만족 ^^



다음은 백제시대의 불교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서 박물관과 가까운 정림사지를 방문, 넓은 절터에 달랑 탑하나. 규모면에서는 엄청났음을 알려주는 전시관 이외는 또 볼 것이 없다는.... 더위를 먹어서 그런지 그다지 매력을 느끼지 못했습니다.


이번 여행의 마지막 장소 "궁남지" , 최근에 방영되고 있는 계백의 촬영장소이기도 한 곳이기도 한 백제시대의 연못입니다. 궁남지란 이름은 왕궁의 남쪽에 있다고 해서 붙여졌다고 하며, 옛 궁궐터 아래 "정림사지"  그 아래에 "궁남지"가 위치해 있습니다. 전남 무안의 "백련지" 보다 규모는 작은 편이고 화려하지 않지만 역사적으로 의미가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쌍둥아빠 Dia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