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공장 출장 갔다가 동료들과 술 한잔하고 숙소로 돌아올 때 자주 방문하는 곳이 있습니다. 잔치국수 국물맛이 끝내주는 "공원분식"   여천지역에 거주 하시는 분들에게는 꽤 유명한 맛집 입니다.

 

출출할때 간단하게 해결할 수 있고, 해장하기도 좋은 곳 입니다. 10년이 넘도록 단골이었으니.... 포장마차에서 시작해서 이곳까지 계속 다녔으니깐 ^^

 

 

 

 

자리에 앉으면 양념된 단무지와 김치가 서비스 됩니다. 저는 특히 양념된 단무지를 무척 좋아 합니다. 잔치국수와 너무 잘 어울리는 아이템 입니다.

 

 

 

 

방금 전까지 술안주에 술까지 엄청 먹고 왔는데 잔치국수와 김밥 1줄을 주문했습니다. 김밥도 참 맛깔나네 생겼죠. 국수는 주무하면 삶기 때문에 흐물흐물하지 않고 졸깃졸깃합니다.

 

 

 

 

 

 

양념장과 국수를 휘휘저어서 한입 먹습니다. 역쉬 10년 동안 변함없는 맛입니다. 시원합니다. 금방까지 취기가 올라와 있었는데 싹 가십니다. 출장오면 가끔 들리는데도 사장님께서 알아봐 주시네요 ^^ 감사. 가격도 부담없는 없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