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정보 이용 시 맛집 평가라는 것이 저의 주관이 많이 반영될 수 있으니 참조 하시기 바랍니다. Dian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723)
맛집기행 (191)
산행기 (35)
일상다반사 (240)
국내외여행 (125)
Diane (122)
Family (10)
Total1,123,077
Today354
Yesterday462

'태현가윤'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07.11.22 도원 축제 한마당 (학예회) (2)
  2. 2007.09.30 여수 미평 봉화산 산림욕 산책
  3. 2007.09.25 태현.가윤이 8번째 생일 (1)
  4. 2007.03.18 유소년 축구교실 (2)
  5. 2007.01.18 우리 애들이 좋아하는 Beef cutlet (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쌍둥아빠 Dian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요일 오후 아이들과 봉화산 산림욕 산책을 하기로 했습니다. 그리 높지 않고 편백나무가 울창해서 산림욕하기는 더 없이 좋은 장소이거든요. 집에만 있다가 산에 오르니깐 넘 좋아하던군요. 넘치는 에너지를 발산하지 못하도록 집에 가두어 놓았으니 얼마나 몸이 근질거렸을까 생각하니 마음이 편치 않더군요. 그렇다고 마음데로 놓아 기를수도 없고....... 이래저래 걱정입니다.

비가 온 직후라 저수지엔 물이 가득하고 계곡에 물 흐르는 소리도 좋더군요. 아무튼 반나절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진 것만으로 행복합니다.
신고
Posted by 쌍둥아빠 Dian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석전(9/23일)이라서 태현.가윤이 생일파티는 생략하고 생일선물을 좋은 것으로 해 주기로 약속을 했다 그런데 전날 오후부터 아이들 친구들로 부터 생일파티는 언제할거냐고 전화가 와서 하는 수 없이 부랴부랴 Diane이 생일파티를 준비했다. 아빠 생일은 제가 출장이라서 미역국도 못 먹었는데 ㅠ.,ㅠ;;  아이들에게는 온 정성을 다한답니다.

 친한 친구 셋씩만 초대하고 조촐하게 한 생일파티지만 아이들이 너무 좋아해서 저는 좋더군요 ^^
Diane은 전날 잠도 못자고 Happy Birthday (사진속) 색종이로 오려 붙였다고 하네요. 뭐 그렇게 까지 할 필요가 있냐는 제말은 무시하고 열심이더니 붙여 놓고 나니 그럴싸하네요. 원래 문구점에 멋지게 만들어서 판매하는데 엄마의 정성이 들어가야 한다고.......

남자 아이들은 만화영화 , 버티콘 놀이 하느라 정신이 없고, 여자 아이들은 엄마랑 피자를 만들어 보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신고
Posted by 쌍둥아빠 Diane

유소년 축구교실

Family / 2007.03.18 12:2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현이가 3/17일 유소년 축구교실에 등록하였습니다. 아빠랑 사택 공터에서 패스연습만 하다가....  정식으로 전문강사에게 축구를 배우게 되었는데 무척 좋아하더군요.

아직은 자기 몸을 자기 마음먹은데로 움직이지는 못하지만 점점 나아질 것 같습니다. 운동장 구보, 드리볼, 슈팅연습까지 마지막에 양팀으로 나누어서 간단한 연습경기까지 .....
집에 돌아와선 다리가 아프다고 난리이면서 그래도 축구교실에 나가겠다고 하네요
재미있긴 재미있나봐요. ^^

(By 쌍둥아빠)
신고
Posted by 쌍둥아빠 Dian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 애들의 밥도둑 Beef Cutlet 엄청 좋아합니다. 말도 없이 먹느라 정신이 없지요 결국엔 제것까지도 넘보는 녀석들.... ^^   집사람은 먹어보지도 못하고 ㅠ.,ㅠ  애들 먹는 것만으로도 배부른가 봐요 그게 모성앤가?   아이들 먹는 거 보면서 입이 찢어지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By 쌍둥아빠)
신고
Posted by 쌍둥아빠 Diane